고민정, '어제의 靑 동지' 최강욱·김의겸에 "출마 포기하라" > 중앙일보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292
어제
347
최대
2,357
전체
344,711

중앙일보

중앙일보

정 치 | 고민정, '어제의 靑 동지' 최강욱·김의겸에 "출마 포기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하준호 기자 작성일20-03-26 11:58

본문

최강욱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과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각각 비례 정당인 열린민주당 비례대표 후보 2번과 4번으로 출마하는 것에 대한 더불어민주당 출마자들의 속마음이 복잡하다. 서울 광진을에 출마하는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은 26일 중앙일보와 통화에서 "(최 전 비서관, 김 전 대변인) 모두 다 제 선배들..


그누보드5
Copyright © aricot.com. All rights reserved. - by rctq.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