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틸웰 차관보 “북, 싱가포르합의 이행시 홍수·코로나 해결될 것” > whytimes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102
어제
125
최대
716
전체
11,238

whytimes

전체기사 스틸웰 차관보 “북, 싱가포르합의 이행시 홍수·코로나 해결될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추부길 댓글 0건 조회 1회 작성일 20-09-16 12:19

본문


1846282841_tPm9_20200916121922_lt.jpg▲ 데이비드 스틸웰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 [사진=유튜브]


데이비드 스틸웰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북한이 싱가포르 합의에 대한 후속조치를 이행할 경우 코로나19와 홍수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자유아시아방송(RFA)가 16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데이비드 스틸웰 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15일 북한 비핵화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북한이 이를 위해 나선다면 태풍과 홍수 등의 문제를 대처하는데 더 좋은 위치에 놓일 것이라고 밝혔다는 것이다.


스틸웰 차관보는 이날 북한 내 코로나19와 수해 상황을 어떻게 보느냐는 자유아시아방송(RFA)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그러면서 미-북이 싱가포르 합의로 돌아갈 필요가 있으며 북한이 이 합의를 이행하도록 촉구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2018년 6월 북한이 한반도의 완전화 비핵화를 향해 노력할 것이라는 등의 내용을 담은 싱가포르 공동성명에 합의한 바 있다.


스틸웰 차관보는 최근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 ARF 외교장관회의에서 북한과 접촉했냐는 자유아시아방송의 질문엔 북한 대표단이 회의에 있었다고만 답한 채 접촉 여부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다.


ARF는 북한이 참여하는 유일한 다자안보협의체로, 북한에선 리선권 외무상 대신 안광일 주인도네시아 대사 겸 주아세안 대표부 대사가 이번 회의에 참석했다.


미 국무부는 지난 12일 보도자료를 내고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정책특별대표가 ARF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해 한반도에서의 항구적 평화의 길에 대한 미국의 지지를 강조했다고 밝힌 바 있다.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그누보드5
Copyright © aricot.com. All rights reserved. - by rctq.com